전립선질환

​전립선염

 전립선염은 이 기관에 염증이 생기는 병으로서  남성 질환중 가장 흔하며  증세가 아주 다양한 질환입니다. 증세는 하복부통증, 회음부통증, 배뇨시통증, 잔뇨감, 빈뇨감 등 아주 다양합니다. 전립선염은 크게 박테리아에 의해 발생하는 세균성 전립선염과 그 원인이 아직 밝혀지지 않은 비세균성 전립선염으로 흔히 구분됩니다.

 전립선염은 1995년 미국 국립 보건원의 분류 및 정의에 의해 4군으로 분류됩니다.

제1군 : 급성 증상을 동반한 세균 감염(급성 세균성 전립선염)

제2군 : 재발성 세균성 전립선감염(만성 세균성 전립선염)

제3군 : 명확하게 확인할 수 없는 감염(만성 비세균성 전립선염, 만성 골반통증 증후군) - 일반적인 전립선염

제4군 : 주관적 증상은 없지만 전립선 염증이 우연히 발견된 경우(무증상성 염증성 전립선염)
 

 가장 일반적인 전립선염인 제3군 만성 비세균성 전립선염의 증상은 통증 혹은 불편감입니다.주로 골반, 치골상부, 허리, 성기 바깥부분에 통증이 나타나거나 사정 시 통증이 발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다른 전립선 질환과 달리 원인이 명확하지 않습니다.

세균성 전립선염 : 대개 대장균, 대변연쇄구균 그람 양성균 등으로 인해 발생합니다. 따라서 항생제 투여 등 약물요법으로 치료가 가능합니다.

비세균성 전립선염 : 원인균이 검출되지 않는 경우를 일컫습니다. 기능성, 해부학적 배뇨장애가 원인이 될 수 있으며 세균 감염의 가능성도 있을 수 있습니다. 그 외에도 신경학적 이상, 골반 손상, 자가면역질환, 스트레스 등도 원인일 수 있습니다. 세균성 전립선염과 달리 원인을 정확히 알지 못하기 때문에 어떤 치료도 큰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습니다.

전립선염의 치료

 급성 및 만성 세균성 전립선염은 항생제를 사용한 치료법으로 잘 치유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비세균성 전립선염의 경우 치료가 잘 되지 않고 치유된 후에도 재발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비세균성 전립선염의 치료는 다양한 치료법이 시도되고 있지만, 아직까지 완치 등의 결과는 못 얻어내고 있습니다.

 ① 제1군-급성 세균성 전립선염
 급성 세균성 전립선염은 원인이 아닌 증세에 대한 치료법을 사용하여 치료합니다. 안정과 충분한 휴식, 해열진통제를 투여하고 광범위 항생제를 사용하여 치료합니다. 배뇨곤란이 동반된 경우에는 치골 상부에 침을 삽입하여 소변 배출을 도와줍니다.


 ② 제2군-만성 세균성 전립선염
 만성 세균성 전립선염은 항생제 치료가 기본이 됩니다. 항생제는 일정기간 사용하게 되며 세균의 종류에 따라 그 기간을 달리하여 치료합니다. 때때로 소염제를 병행하여 치료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 외에 자극성이 강한 술이나 커피 등의 음식을 피하고 정기적인 좌욕, 주기적으로 성생활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③ 제3A군-만성 염증형 비세균성 전립선염
 만성 염증형 비세균성 전립선염도 항생제를 사용하여 치료합니다. 비세균성이지만 세균 감염을 완전히 배제할 수 없고 항생제가 항염증 작용도 하기 때문에 사용합니다. 동시에 반복적인 전립선 마사, 조직을 직접 괴사시키는 온열치료가를 진행하면 효과적입니다.

 ④ 제3B군-만성 비염증형 비세균성 전립선염
 일반적으로 만성 비염증형 비세균성 전립선염에서 항생제는 사용하지 않습니다. 주로 알파차단제, 골격근이완제, 진통제 등을 사용하여 치료합니다. 그 외에 온열 치료, 바이오피드백 등의 물리치료, 체외 자기장 치료 등을 병행하여 치료합니다.

 ⑤ 제4군-무증상성 염증성 전립선염
 무증상성 염증성 전립선염은 말 그대로 증상이 없기 때문에 대부분 치료를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예방방법 및 생활 가이드, 식이요법

 수면 부족과 스트레스는 면역력을 감소시키므로 수면을 규칙적이고 충분히 취하여 면역력을 강하게 하고 스트레스를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너무 오래 앉아 있는 것은 좋지 않으니 규칙적인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때 전립선을 압박하는 자전거나 오토바이는 좋지 않습니다. 정기적으로 온수 좌욕을 하는 것도 도움이 되며, 규칙적인 부부생활로 전립선액을 배출하는 것이 전립선에 좋습니다.

 커피 등의 카페인이 함유되어 있는 자극적인 음료나 탄산음료의 섭취를 제한해야 합니다. 술, 담배는 멀리하는 것이 좋습니다.

​전립선암

 전립선암은 전립선 내에 발생하는 악성종양으로 거의 자각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습니다.

 서양인에게 많이 발생하는 암 중 가장 흔한 암이었지만 우리나라도 최근 전립선암의 빈도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전림선암의 원인은 연령, 인종, 가족력입니다. 전립선암은 무증상이 많기 때문에 50세 이상이라면 매년 검사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

전립선암의 치료

 전립선암의 치료는 병의 진행 형태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습니다. 환자에 따라 적절하게 치료방법을 선택해야 합니다.


1. 국소성 전립선암
 국소성 전립선암은 대기관찰요법, 근치적 전립선정출술, 방사선 치료를 통해 치료할 수 있습니다.

 ① 대기관찰요법
 나이가 많고 분화도가 좋은 국소성 전립선암 환자를 치료하는 방법입니다.


 ② 근치적 전립선적출술
 국소성 전립선암의 치료에 가장 많이 사용되는 치료법입니다. 이 치료법의 가장 흔한 합병증은 발기 부전과 요실금입니다. 하지만 수술방법이 발전되어 최근에는 많은 환자가 합병증 회복을 할 수 있습니다. 개복, 복강경, 로봇 등의 방법으로 수술을 진행할 수 있습니다.


 ③ 방사선치료
 방사선치료는 대개 7주 정도 시행합니다. 전립선 부위에만 방사선을 쪼이는 3차원적 방사선치료, 전립선 조직 내에 방사선을 쪼이는 근접 치료 등의 방법으로 시행합니다.

2. 국소진행 전립선암
 단독요법으로는 좋은 치료가 불가능하여 두 가지 이상의 치료방법으로 치료합니다. 현재까지는 방사선치료와 호르몬 치료를 병행하여 치료합니다. 그 전이나 후에 수술을 병행한다면 좋은 치료 결과를 볼 수 있습니다. 

3. 국소암 치료 후 재발된 전립선암
 수술 후 재발된 암의 경우 국소 재발한 경우는 방사선치료를 진행하고, 뼈나 다른 장기로 전이가 된 경우는 호르몬요법을 시행합니다.

4. 전이성 전립선암
 암이 뼈나 다른 장기로 전이된 경우 호르몬 치료를 시작합니다. 호르몬 치료는 성욕감퇴나 발기부 등의 부작용을 발생할 수 있습니다. 과거에는 고환적출술을 많이 시행하였지만 최근에는 LHRH(황체형성자극호르몬) 촉진제의 사용 비도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고환적출술은 수술의 부작용은 거의 없지만 거세에 따른 정신적 충격이 있있을 수있습니다. LHRH 촉진제는 피하 주사를 1달 혹은 3달에 1회 투여합니다.

5. 호르몬 불응성 전이성 전립선암
 호르몬 치료에 반응하지 않는 경우 이차 호르몬요법, 항암요법 등을 사용합니다. 증상에 따른 치료를 진행하게되는데 약한 통증은 아스피린, 아세트아미노펜, 이부프로펜 등을 사용합니다. 중등도 이상의 통증에는 코데인, 옥시코돈, 모르핀(morphine) 등의 좀 더 강력한 진통제를 사용합니다. 그 외 전이 부위에 통증이 심한 경우에는 방사선치료를 사용하여 치료합니다.

예방방법 및 생활 가이드, 식이요법

 동물성 지방은 현재까지 알려진 원인중 가장 유력한 위험인자입니다. 따라서 동성 지방의 섭취를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전립선암 사망률과 지방 섭취량은 밀접한 관계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따라서 지방의 섭취를 줄여야 하고 지방을 제외한 다른 음식의 섭취량은 이와 무관합니다.

 된장은 전립선암 예방에 효과적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최근에는 토마토에 다량 함유된 리코펜과 녹차가 전립선암의 예방에 효과가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고 있습니다.

​전립선비대증

 남성은 나이가 들면서 전립선의 크기가 자꾸 커지게 되는데 이를 전립비대증이라 합니다. 전립선이 커지게 되면 요도를 압박하여 배뇨를 어렵게 만듭니다. 따라서 화장실을 자주 가고 하더라도 시원하지 않으며 배뇨감으로 수면장애를 가져올 수 있습니다. 이것을 장기간 방치하는 경우에는 방광과 콩팥이 손상을 입을 수 있습니다. 증상이 심해지면 방광이 수축력을 잃게되어 어떠한 치료를 시행하더라도 다시 정상적으로 소변을 보기가 어렵게 됩니다.

전립선비대증의 치료

전립선비대증의 치료방법은 대기요법, 약물치료, 수술적 치료 등이 있습니다. 증상의 정도, 합병증에 따라 적절한 방법을 선택하여 치료해야 합니다. 

 ① 대기요법
  환자가 증상을 견딜만한 수준인 경우 일정 기간 동안 경과를 관찰해 볼 수 있습니다. 배뇨습관의 개선, 수분 섭취량의 조절, 식이요법, 좌욕 등으로 증상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② 약물 치료
 전립선비대증은 일차적으로 약물치료가 권장됩니다. 전립선비대증 치료제는 크게 알파차단제와 안드로겐억제제로 분류됩니다. 이 치료제들은 전립선 요도의 압력을 낮춰주어 하루 한번만 복욕하더라도 효과가 빠르게 나타납니다. 특히 알파차단제는 예전 고혈압치료제로도 사용되었던 약물로 혈압을 떨어뜨리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안드로겐 억제제는 전립선의 크기를 줄이는 작용을 합니다.

 이외에 식물추출 생약제제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치료에 효과가 없는 경우가 많아 더이상 치료제로 권장되지 않습니다.

 ③ 수술적 치료
 약물치료로도 좋은 효과를 많이 볼 수 있어 최근에는 수술하는 빈도가 많이 감소하였습니다. 하지만 약물치료에도 효과가 없는 경우가 존재하기 때문에 이때에는 수술적 치료를 시행합니다. 수술적 치료 방법으로는 전립선일부를 잘라내는 전립선 절제술이나 다양한 레이저 수술법들을 이용합니다. 레이저를 이용하게 되면 수술 후 출혈이 거의 발생하지 않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기존의 절제술보다 합병증의 발생빈도가 낮아 최근 많이 쓰이고 있는 방법 중 하나입니다.

예방방법 및 생활 가이드, 식이요법

 너무 오래 앉아있는 것은 피해야 합니다. 건전하고 적절한 성생활과 규칙적인 운동, 충분한 휴식은 전립선비대증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과일, 채소의 섭취를 늘리고 육류와 지방은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전립선 비대증 환자는 평소에 체중을 조절하고 내장지방의 양을 줄이기 위해 노력을 해야 합니다. 된장, 두부, 콩, 탄수화물, 섬유질, 야채, 과일, 생선 등의 섭취를 늘리는 것이 좋습니다. 소변을 오래 참는 것은 좋지 않고 술, 담배도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피로는 전립선 비대증을 악화시키므로 충분히 휴식을 취해야 합니다. 감기약을 복용해야 하는 경우에는 전문의와 상의 후 복용해야 합니다.

 서울 도봉구 노해로63길 79 (창동역 2번출구)

TEL 02-994-7582

조천영내과의원 

언제나 최선을 다해 진료하겠습니다.
빠른 상담 : 02-994-7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