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미

 기미는 흔히 얼굴(노출부위)에 좌우 대칭으로 생기는 갈색 반점을

말합니다. 반점은 불규칙한 모양, 크기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태양

빛에 노출되거나 임신, 경구 피임약, 약제(항경련제), 간 기능 이상,

영양 부족 등에 의해 악화됩니다.

 기미는 30-40대 중년여성에게 매우 흔히 볼 수 있는 생소 질환 중

하나 입니다. 남성보단 여성에게서 훨씬 흔하게 나타납니다. 주로

출산기의 여성에게서 많이 발생합니다. 태양 빛의 영향을 받기 때문에 

대게 여름에는 악화되며 겨울에는 호전되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기미의 치료

 

 기미의 치료는 쉽지 않으며 단시간에 치료 효과를 기대하기는 어렵습니다. 따라서 일회성 치료가 아닌 장기간 이상 꾸준한 치료가 필요합니다. 특히 색소 침착이 깊을수록 치료 효과가 좋지 않아 초기에 치료를 진행해야 합니다. 태양 광선을 차단하고 하이드로퀴논, 레티노이드, 스테로이드, 아젤라익 산 성분 등이 함유된 바르는 약을 사용하거나 미세한 전류를 이용하여 비타민 C를 피부에 침투시키는 비타민 C 전기영동 등의 다양한 치료법들이 있습니다. 다양한 치료법들 중 자신에게 맞는 치료방법 선택해야만 부작용이 없습니다.

예방방법 및 생활 가이드

 

 태양 빛이 유발 혹은 악화 원인이므로 태양 빛을 최대한 차단하고 자외선 차단지수 30 이상의 자외선 차단제를 항상 사용하여 피부를 태양빛으로부터 보호합니다. 비타민C는 자외선에 대한 저항력을 길러줍니다. 따라서 항산화 비타민과 채소 섭취는 예방에 효과적입니다. 토마토, 당근, 레몬, 딸기, 시금치, 팥 등이 기미, 피부에 좋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비타민 C는 섭취하고 사용되지 않는 것이 소변으로 배출되기 때문에 한번에 많이 섭취하는 것 보다는 나눠 섭취하는 것이 더 효과적입니다

주근깨

 

 태양 빛에 노출된 피부에 주로 생기는 불규칙한 모양의 황갈색 작은 반점을 말합니다. 주로 얼굴의 뺨이나 팔의 윗부분, 앞가슴, 등 위쪽 등 노출된 피부에 발생한다. 육안으로 보기에는 기미와 차이가 없는, 구별이 어려운 경우일 때에는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는 조직검사가 필요하지만 흔하게 시행하지는 않습니다. 자외선이 피부에 있는 멜라닌 세포를 자극시켜 멜라닌 색소의 합성이 증가하여 발생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아이들에게 나타나는 주근깨는 유전에 의한 것일 가능성이 큽니다. 유전인 경우 사춘기때 최고점에 이른 후 서서히 줄어들기 때문에 치료가 불필요한 경우가 많습니다.

주근깨 치료

 레이저나 박피술, I2PL시술 등을 시행하여 주근깨를 제거할 수 있습니다. 이 역시 단기 치료 보다는 반복 치료를 진행했을 시 호전을 보일 수 있습니다. 각각의 치료에 대한 효과, 부작용은 개개인에 따라 다양하게 나타날 수 있습니다.

I2PL은 다양한 파장대의 레이저를 동시에 조사하기 때문에 복합적인 피부 트러블을 전반적으로 개선할 수 있습니다. 대게 5회정도 시술하고 최소 3회 이상은 시술 받으셔야 효과가 나타납니다.

예방방법 및 생활 가이드

 

 태양 빛에 노출을 자제하고 자외선 차단제를 2시간 간격으로 충분히 발라준다면 주근깨 발생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모자, 양산, 긴 팔 옷 등으로 자외선에 대한 노출을 줄이는 것만으로도 주근깨의 색이 옅어질 수 있습니다. 기미와 같이 비타민 C가 많이 포함되어 있는 채소 섭취는 예방에 효과적입니다. 비타민 C는 섭취하고 사용되지 않는 것이 소변으로 배출되기 때문에 한번에 많이 섭취하는 것 보다는 나눠 섭취하는 것이 더 효과적입니다.

점, 검버섯, 오타모반

 ① 점 : 얼굴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검은색 혹은 갈색의 반점입니다. 표피에서 유래된 모반, 혈관에서 유래된 모반, 피부 부속기관에서 유래된 모반 등이 있습니다. 보통 성장기 이후 나이가 들어가면서 생겨납니다.

 ② 검버섯 : 노화 및 햇빛의 자외선 노출로 인해 생긴 피부상의 얼룩입니다. 손, 얼굴, 어깨, 팔 등에 나타납니다. 특히 40대 이상의 나이대에 매우 흔한 질병입니다.

​ ③ 오타모반 : 오타모반은 얼굴에 푸른색의 점이 나타나는 것으로 유전적인 것은 아니지만 멜라닌 세포가 피부 진피내에 존재하여 나타나는 질환입니다. 얼굴 특히 눈이나 뺨 주위에 넓게 나타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점, 검버섯, 오타모반 치료

 

 미용목적으로 제거하기 위해선 외과적 절제술, 화학 박피술, 냉동요법, 전기건조법, 레이저 치료법 등을 사용합니다. 주로 CO2레이저를 사용합니다. 그 이유는 효율성과 안전성이 높기 때문입니다. 보다 정확하고 섬세한 치료가 가능하고 시술시 출혈이 없고 통증이 적습니다. 높은 에너지를 짧게 조사하기 때문에 피부의 열손상을 최소화하는 레이저 치료 방법입니다.

점, 검버섯, 오타모반 치료 후 주의 사항

 

 시술 후에는 최소 3일 정도 물에 닿지 않게, 자외선에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셔야 합니다.

 (재생테이프를 사용하시면 좋습니다!)

 치료 2-3일 후 치료한 부위가 더 검어지거나 짙은 갈색의 딱지가 생기게 됩니다.

 이 때까지 세안이나 화장을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물수건으로 치료부위를 제외한 얼굴은 닦으셔도 무관합니다.

 

 딱지가 떨어질 때까지(약 10일정도) 수영이나 목욕탕, 사우나는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손으로 딱지를 떼어내지 말아야 합니다.

 딱지가 떨어진 후 1개월 이상 붉은 기는 남을 수 있고 시간이 지나면 자연적으로 붉은기가 사라집니다.

 

 딱지가 떨어지고 나면 자외선을 차단하기 위해 외출 시에는 모자, 양산, 자외선 차단제(차단지수 45이상) 등을 꼭 사용해야 합니다.

점, 검버섯, 오타모반과 관련된 Q & A


 ① 점이나 검버섯이 생기지 않게 하는 방법이 있나요?


 점이 생기는 이유에 대한 많은 연구가 있어 왔으며 일반적으로 20제 이전에 자외선에 의한 일광화상을 여러 번 경험한 사람은 점의 숫자가 늘어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따라서 점이 생기지 않게 하기 위해선 자외선을 피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② 점을 빼지 않고 방치하면 어떻게 되나요?

 20대 이후에 생기는 점은 나이가 들면서 줄거나 없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③ 오타모반은 한 번 치료하면 재발할 수 있나요?

​ 오타모반은 진행이 멈춘 후 레이저로 치료시 멜라닌 색소를 파괴시키기 때문에 재발하지 않습니다. 단 치료기간은 멜라닌 색소가 빠져나가도록 기다려야 하기 때문에 대개 3개월 간격을 두고 시행하게 됩니다.

​색소클리닉

 서울 도봉구 노해로63길 79 (창동역 2번출구)

TEL 02-994-7582

조천영내과의원 

언제나 최선을 다해 진료하겠습니다.
빠른 상담 : 02-994-7582